경남을 항노화 웰니스 관광 산업의 메카로 육성
경남을 항노화 웰니스 관광 산업의 메카로 육성
  • 한국시니어뉴스
  • 승인 2020.03.19 1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항노화(주), 경남 웰니스 관광 산업체 수용태세 개선 지원 추진

 

경남항노화주식회사(대표이사 김영주)는 지난 2월부터 경남 웰니스 관광 산업체 수용태세 개선 지원을 위해 경남웰니스관광클러스터*에 소재한 10개 관광 산업체에 업체당 460만원을 지원하고 있다.
 * 경남웰니스관광클러스터 : 거제, 통영, 고성, 남해, 산청, 함양, 거창, 합천

웰니스 관광 산업체 수용태세 개선 지원사업은 경남이 웰니스 관광의 메카로 성장하기 위해서는 도내 웰니스 관광 산업체의 육성이 절실히 필요함에 따라 민관의 다양한 웰니스 관광 자원의 통합적인 운영 프로그램 개발과 홍보를 위해 추진하는 사업이다.

문화체육관광부와 경상남도의 공모 사업인 “경남 웰니스 관광 클러스터 사업” 예산이 지원되는 이번 사업은 도내 웰니스 관광 산업체의 경쟁력 확보 및 안정적인 성장궤도 진입을 도모하기 위해 경험 있는 전문가의 냉철한 진단과 체계적인 컨설팅을 바탕으로 추진하고 있다.

“경남 웰니스 관광 클러스터 사업”은 문화체육관광부와 경상남도가 국비 4억 원을 포함한 총 8억 원을 투입하여 경남 지역의 휴양 관광지, 치유 관련 시설 등에서 체험할 수 있는 ‘웰니스 관광’ 프로그램 개발과 홍보 및 전문가 양성을 통해 국내외 관광객을 유치하기 위한 사업이다.

경남항노화(주)는 도민의 건강증진과 복지향상 및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하고자 전국 최초로 경상남도와 산청, 함양, 거창, 합천군이 공동으로 출자하여 2017년 3월에 설립한 회사로 산청군에 본사를 두고 있으며 항노화 웰니스 관광 프로그램 개발·운영과 도내 항노화 제품 생산기업체 지원 등을 주요사업으로 경남도와 4개 지자체가 협력하여 공동으로 운영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