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신중년 사회공헌 사업’ 공모 선정 2년 연속 추진
고양시, ‘신중년 사회공헌 사업’ 공모 선정 2년 연속 추진
  • 한국시니어뉴스
  • 승인 2020.01.09 0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공헌활동으로 되살리는 신중년의 전문성과 경험, 재능 사회적 가치로 승화

 

고양시(시장 이재준)가 ‘신중년 사회적 공헌 사업’으로 사회공헌 사업 공모에 2년 연속 선정되었다.

시는 ‘신중년 사회적 공헌 사업’ 시행 첫해인 2019년에는 참여자 50명, 올해는 67명을 목표로 추진하며, 지원금은 1억원이다.

사회공헌 사업은 전문지식과 노하우를 가진 은퇴한 신중년(만 50세 이상 만 70세 미만)들을 비영리단체, 사회적기업 등에 매칭하여 재능기부 형태로 활동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생계유지보다는 신중년의 잠재된 경험과 노하우를 사회로 끌어내는 것을 목적으로, 소정의 참여수당(식비, 교통비, 활동수당 등) 지급한다.

시는 이를 위해 (사)복지네트워크협의회 유어웨이와 협약을 체결하고 사업 참여자 및 사회공헌활동이 있어야 하는 기관․단체를 모집할 계획이다.

자격요건은 사업 참여자는 비영리단체, 사회적기업, 공공기관 등 전문인력이 필요한 기관에서 재능을 활용할 수 있는 해당 분야 경력 3년 이상, 만 50세 이상 만 70세 미만의 퇴직자다. 또한, 국가자격 및 국가공인 민간자격증 소지자는 3년 이상의 경력과 동일하게 인정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