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금부 금오계첩' 특별전...'조선 시대 관료사회를 엿보다'
'의금부 금오계첩' 특별전...'조선 시대 관료사회를 엿보다'
  • 한국시니어뉴스
  • 승인 2019.10.18 1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1) 구윤성 기자 = 18일 서울 종로구 서울역사박물관 분관 공평도시유적전시관에서 한 관람객이 '의금부 금오계첩' 등 전시물을 살펴보고 있다.
서울역사박물관은 이날부터 내년 2월23일까지 '의금부 금오계첩–이름과 그림으로 남긴 만남의 기록' 특별전을 진행한다.
'금오계첩'은 조선시대 사법기관인 의금부에서 선배관원이 신참에게 받는 일종의 신고식인 '면신례' 과정에서 의금부도사들의 만남과 인연을 기록으로 남긴 기록물이다. 2019.10.18/뉴스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